본격 모바일 인터넷 시장에 뛰어든 태국 --태국

요즘 태국내 모바일을 이용한 각종 인프라시장이 속속 등장하고 있습니다. 최근 ipop 등장으로 인한 급격한 모바일 경쟁이 치열한 가운데, 태국을 대표하는 AIS 에서 각국 컨텐츠 협력을 통한 시장 확충에 열을 올리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태국에서 현재 MSN 메신저 사용자가 단연 1위 입니다. 저는 MSN을 별로 좋아 하진 않지만, 태국 사람과 대화를 위해서 가끔 사용합니다.. 그 많은 사람 태국 사람들이 접속을 하면, 헉~~ 잠시 오프라인으로 ... 하곤 하죠...

그러나 태국 모바일 시장은 대단히 크고 넓지만, 태국 스스로가 가지고 있는 기술이 부족하기 때문에 일본 노키아를 OEM 방식을 이용해 태국 시장을 선점하고 있지만, 그 성능이 현저히 떨어져 사용자가 미묘한 상태 입니다.

또 한 가격부분입니다.. 현재 태국내 시장에 나와 있는 신제품 가격대가 약 15,000바트~25,000바트 사이 입니다. 15,000 바트면 태국이 정한 1인 최저 임금[6,750바트] 거의 두배에 해당 합니다.
이런 한달 봉급을 고스란이 모바일 폰에 투자하진 않는다는 것이죠.

태국 시장은 크지만, 자체 기술력이 우선 필요하고, 해외[한국]에서 성능 대비 최저 가격으로 공략한다면 하드웨어 보다는 컨텐츠 시장 접유율을 높일 수 있을 거라 봅니다.

[papam @ roh.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