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가 태국 러이 단싸이는 자주 갑니다. 방콕에서 약 8시간 정도 거리에 있고, 페차분 -> 롬싹 -> 롬까오 -> 단싸이 -> 러이 이렇게 이어집니다. 단싸이 들어가는 국도를 가다보면 주변 경관이 이쁘고 깜찍합니다. (정말)

단싸이는 피따콘이라는 부처가된 승려가 큰깨우침을 얻었을때 주변 귀신들이 모두 나와 축제를 즐겼다해서 생겨난 축제이며, 태국 이싼 러이 페차분 지역에서 큰 축제중 하나입니다.

원래 단싸이 군 입니다만, 그 크기와 규모가 작아 면 정도 크기이며 단싸이에 들어가면 도보로 40분 정도면 전부 돌아볼 수 있을 정도로 작습니다. 그 중간에 시장이 딱 하나 있는데 그곳에 단싸이 쏨땀 가계가 딱 하나있습니다.. 물어보시면 다압니다.



허기진 뱃속을 채우기 위해 까이양 과 땀투어 그리고 카우늬여우 를 함께 주문했지요. 

 
 
음..비주얼은 처음 접하신 분들 그냥 수저놓기 딱좋습니다. 그런데 한입 넣었더니..으아~~ 이런 환상적인 맛이란..

 

카우늬여우 와 함께 후루루짭짭 거리면서 맛있는 점심을 해결했지요. 이곳을 가실 일이 있을지 모르겠지만 혹시라도 지나실때 함 드셔보세요.. 맛이 정말 환상입니다.
[,papam.net]

댓글 (10)

댓글 목록

  1. BlogIcon 아디오스(adios) access_time 2013.08.06 16:39 신고

    ㅎㅎ 저게 어떤 맛인지 설명해 주셔야지요~~~~~~~

  2. BlogIcon 히티틀러 access_time 2013.08.06 21:32 신고

    이건 예전에 포스팅 하셨던 팟풍 뭐시기와 비슷한 건가요?

  3. BlogIcon 좀좀이 access_time 2013.08.07 11:54 신고

    저 여우밥 기억나요! 시장에 있는 식당인가요? 그러고보면 시장에 많은 맛집이 숨어 있는 거 같아요 ㅎㅎ

  4. BlogIcon 아디오스(adios) access_time 2013.08.17 19:00 신고

    ㅋㅋ 닭고기에 야채 있는 볶음 같은 건가요?/ ㅎㅎ

  5. BlogIcon 파푸가 access_time 2013.09.04 02:23 신고

    저는 저런 채소가 막 쌓여진 비주얼 되게 좋아해요!
    태국에서 살다온 친구가 맨날 만날 때마다 태국에서 외식한 이야기를 어찌나해대는지 진짜 말 듣는 것 만으로도 태국에 가고싶게 만들었는데 사진 보니까 진짜 태국에 꼭 가보고싶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