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일본인 남편살해 왜? 다른 남자와 결혼때문에





아 무서운 태국년 2015년 10월 13일 앙텅 시 위셋차이찬 군 주택가에 83살 일본인이 칼에 목이 베인체 살해된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청부살해를 저지른 46살(남자) 쌈판쩸쩽 48살(여자)펀니나파던 은 살해를 위해 미리 열러둔 화장실 참문틈을 이용해 집으로 들어와 미리준비한 칼로 목을 베어 살해를 저지렸고, 청부살해후 고급손목시계와 현금 3220받을 가지고 도주했으나, 14일 싸라부리군 껭커이 군 딴디여우 읍에서 검거되었고, 검거후 이들이 가지고 있던 현금 40000받과 살해를 저지른 2명에게 20000받씩 다시 송금하기로 했다는 진술을 받아네는 과정에서 83세 일본인 과 결혼했던 35세 싸앗씨리 쌍년이 청부를 했다는 진술을 받아냈다고 합니다. (위 사진 안경낀 쌍년 입니다.)


진술에 따르면 싸앗리리(35세) 썅년은 83세일본인 남편을 살해후 새 남편을 들이려는 계획을 갖고 이들과 공모후 잔인한 방법으로 살해를 저지른 것으로 들어났습니다. 그러나.. 씨앗리라 이쌍년은 그동안 일본인 남편이 가지고 있던 8란받(3억)을 모아둔것으로 들어났으며, 이번 사건은 자신이 공모한것이 아니며 법적으로 끝까지 싸우겠다는 쌍개미친엿같은 소릴 했다고 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