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 과일 종류 --[태국]

석류와 비슷

탑팀

마캄

귤 종류

마프라오

태국에는 바나나 27종류

바나나

말라꺼

과일의 황제

투리안

마프앙

렁컹

파랑

린찌

너이나

마욤

촘푸

라캄

마무앙

망콧

쏨오

■ 태국은 과일 천국입니다.

; 그 가지수가 너무 많아서 저도 못먹어 본게 많습니다.

태국은 바나나 가지수가 27종 이상이라고 합니다. 우리가 알고 있는 불에 구워 먹는 바나나 한국처럼 껍질을 까서 먹는 바나나 엄지 손가락만한 바나나 손가락 만큼이나 얇은 바나나 등등 ...

그리고 "너이나"라는 과일은 제가 먹어본 과일중에 제일 맛있더군요

생긴건 무슨 동물 껍데기 처럼 생겼지만 살짝 껍질을 누르면서 반으로 쪼개면 그안에 햐얀 열매들이 가득하죠. 어찌나 맛이 좋던지 당분도 많고 과일하나면 든든합니다.

"마욤"은 포도알갱이 크기지만 껍질이 거칠어서 속 알맹이를 먹어야 합니다. 맛도 좋지만 먹고 나면 손에 흰액체가 묻어나더군요 상당히 끈적거립니다.

그리고 "쏨" 이라는 과일은 귤입니다만 얼마나 시던지 생각만 하면 입에 침이 고입니다.

과일에 황제 두리안"투리안" 이거 한번 먹어보고 뒤로 넘어졌던 기역이 보약이 따로 없을 정도로 아주 몸에 좋은 과일이지만 한국 음식중에 싹혀 먹는 음식 냄새와 너무 비슷하고 두리안을 먹을때는 출입문 창문 문이란 문은 죄다 열어 놓고 먹어야 하더군요

제가 이 두리안은 못먹습니다. 그래서 비행기를 탈때도 두리안 과일은 통체로 기내 못가지고 갑니다.

두리안은 자체 특별 포장을 해야 기내 또는 항공 화물칸에 실을수 있어요

너무 냄새가 고약해서 그렇다는군요

[※ 특히 두리안은 몸에 열이 많은 사람은 몸에 좋지 않다고 하네요 워낙에 열량이 높아서 그런지 모르지만 먹는 양도 하루에 한조각 이상은 몸에 좋지 못하답니다]

[Happy Together/roh.j]